• HOME
  • 회사소개
  • 시작페이지
  • 즐겨찾기추가
  • 고객센터
  • 미니홈버튼 댓글보기버튼 오늘 내가 본 업체정보
    추천키워드정보보기
    아이디저장
    회원가입 ID찾기/PW찾기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구인게시판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구직게시판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추천 맛집을 찾아라!
    올해 첫 단풍 늦고 절정...
                
    고객센터2
    영화이야기 : 내용보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연극인 손숙의 아름다운 나눔 공연 2012-09-15 11:20:48
    송기형 조회:1734     추천:203

    최근 모노드라마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으로 무대에 오르는 등 더욱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는 연극인 손숙 씨가 교통사고로 가족을 잃은 어린이들을 위해 따뜻한 객석나눔에 나섰다.

    비영리공익재단 아름다운가게는 연극인 손숙 씨가 아름다운가게 창립 10주년을 기념하고, 교통사고 유자녀들을 돕기 위해 현재 공연 중인 연극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의 21일 한 회 객석 전체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2002년 아름다운가게 창립시기부터 현재까지 아름다운가게 대표와 이사장 등을 역임하는 등 아름다운가게와 남다른 인연을 이어 온 손숙 씨는 매년 자신이 출연하는 작품의 객석을 소외이웃이나 이들을 위해 일하는 자원봉사들을 위해 기부해왔다.

    이번에 손숙 씨가 기부한 객석은 총 270석 규모로, 아름다운가게는 이를 오는 10일부터 아름다운가게 온라인 쇼핑몰 뷰티풀마켓(www.beautifulmarket.org)에서 판매해 기금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 일부는 아름다운가게 창립 10주년을 맞아 장기간 활동한 봉사자 및 오랜 기간 기부를 해온 나눔실천시민을 초대하게 된다.

    아름다운가게 손숙 이사는 "아름다운가게가 10년을 걸어올 수 있었던 것은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 덕분이다"라고 말하고, "너무나 커다란 시민 여러분들의 헌신에 보답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자리이지만, 감사의 마음을 담은 만큼 많은 분들이 오셔서 함께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연극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은 소설가 故 박완서의 작품을 극화한 작품으로 아들을 잃은 어머니의 깊고 거대한 슬픔을 그리고 있다. 한국의 대표적인 여성 작가와 연극인이 모노드라마를 통해 만나게 되는 특별한 무대로도 주목받고 있다. 특히 손숙은 '손숙의 어머니', '엄마를 부탁해' 등으로 한국의 어머니를 꾸준히 연극 무대에서 선보여 오며 객석과 평단의 극찬을 받아왔다.
       메모
    추천 소스보기 답변 목록 
    이전글 : 중국의 유재석 ‘멍페이’ 한국홍보대사 (2012-09-15 10:42:47)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 수집거부 FAQ 공지사항 고객지원게시판 관리자쪽지